프린트하기 전문 복사하기

BS금융, 간편송금 서비스 출시…핀테크 본격화
기사입력: 15-03-06 14:31   조회1862  
기술 벤처기업 비바리퍼블리카와 업무제휴

BS금융그룹 부산은행과 경남은행 핀테크 벤처기업인 비바리퍼블리카와 제휴를 맺고 모바일 간편결제 서비스를 시행하기로 했다.

24일 BS금융그룹에 따르면 빈대인 부산은행 부행장과 김석규 경남은행 부행장, 이승건 비바리퍼블리카 대표는 이날 부산은행 본점에서 '핀테크 공동 사업 및 간편송금서비스(Toss)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에 따라 두 은행은 조만간 펌뱅킹 기반의 간편송금서비스를 출시할 예정이다. BS금융의 토스는 1일 30만원 한도의 소액 경제에 한해 암호 입력을 완료하면 상대방 계좌번호를 몰라도 휴대폰 번호만으로 송금을 완료할 수 있는 서비스다.

이외에도 비바리퍼블리카와 BS금융은 △간편송금서비스 및 간편결제 서비스(Toss) 출시 △모바일 결제 활성화를 위한 온오프라인 인프라 구축 △핀테크 기반 서비스 활성화 등 핀테크시장 선점을 위해 공조마케팅을 수행할 예정이다.

비바리퍼블리카(Viva Republica)는 서울대, KAIST, NHN, 삼성전자 출신의 실력있는 멤버들이 창업해 IGM(세계경영연구원)주관 청년창업아카데미에서 멘토링과 자금 지원을 받고 있다. 지난해 글로벌 투자기업인 알토스벤처스로부터 10억원 상당을 투자받은 핀테크 신생 벤처기업이다.

BS금융 관계자는 "핀테크 금융은 지역한계가 없는 금융시장에서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는 좋은 기회"라며 "BS금융 부산은행과 경남은행은 향후 자체 개발사업은 물론 기술력을 보유한 IT기업과 적극적으로 협업해 핀테크 선도은행으로 자리매김 하겠다"고 말했다.


* 이 기사는 2015년 2월 24일 서울파이낸스에도 게재됐습니다. (기사 보러가기)

전문 복사하기
<저 작 권 자(c)IGM 세계경영연구원. 무 단 전 재-재 배 포 금 지>
- 출처를 밝히지 않는 무단복사 및 재 배포는 법적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언론사에서 본 기사를 인용할 경우, 세계경영연구원의 IGM 비즈니스 리뷰가 출처임을 반드시 밝혀주십시오. -

이전페이지로   맨위로


 
   
 

 
회사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 강의장임대문의
홈으로
위로
뒤로